블로그 이미지
평범하게 살고 싶은 월급쟁이 기술적인 토론 환영합니다.같이 이야기 하고 싶으시면 부담 말고 연락주세요:이메일-bwcho75골뱅이지메일 닷컴. 조대협


Archive»


CRI & OCI


기본적으로 도커 기반의 쿠버네티스는 다음과 같은 구조로 작동을 했었다. Kubelet이 명령을 받으면, Docker runtime을 통해서 컨테이너를 생성하거나 삭제하는 것과 같은 생명 주기를 관리하는 구조를 가지고 있었다. 



그런데, Docker 이외에도 여러가지 컨테이너 기술이 나오면서 쿠버네티스에서 이런 다양한 컨테이너 런타임에 대한 지원 요건이 생기기 시작하였고, 다양한 컨테이너 런타임을 지원하기 위해서 그때 마다 Kubelet의 코드를 수정해야 하는 문제가 생겼다.


그래서, kubelet의 코드를 수정하지 않고, 다양한 컨테이너 런타임을 지원하기 위해서, kubelet과 컨테이너 런타임 사이의 인터페이스를 통일화하는 스펙이 등장하였는데, 이것이 CRI (Container Runtime Interface)이다. 컨테이너의 생성,삭제 등의 생명 주기를 관리하는 스펙으로 gRPC 기반의 API 스펙으로 되어 있고, 새로운 컨테이너 런타임은 CRI 스펙에 맞춰서 CRI 컴포넌트를 구현하면 되는 구조가 되었다. 


그래서, 컨테이너 런타임이 CRI 스펙에 맞춰서 구현이 되면, kubelet의 코드 변화 없이 새로운 컨테이너 런타임을 플러그인 구조로 추가할 수 있는 구조가 된것이다.  Docker의 경우에는 docker shim 이라는 CRI 인터페이스를 준수하는 구현체를 제공하고 있고, rkt 컨테이너의 경우는 rktlet 이라는 이름의 CRI 구현체를 제공하고 있다. 

그런데, 지원되는 컨테이너의 종류가 계속해서 늘어가고 있고, 그때마다, CRI를 다시 구현해야 하는 문제가 생김에 따라 컨테이너 런타임 자체를 표준화하고자 하는 노력이 있었는데, 그로 인해서 정해진 스펙이 OCI (Open Container Initiative) 이다. OCI 스펙을 맞춰서 구현된 컨테이너 런타임을 별도의 CRI 구현이 없이 OCI를 지원하는 CRI 구현체에 의해서 관리가 가능해진다. OCI 스펙에 따른 컨테이너 런타임을 관리하는 CRI 컴포넌트는 CRI-O 라는 컴포넌트로 구현되어 있다. 즉 OCI 스펙을 준수한다면, CRI-O를 통해서 kubelet으로 부터 명령을 받을 수 있는 구조가 된다. 



본인은 구글 클라우드의 직원이며, 이 블로그에 있는 모든 글은 회사와 관계 없는 개인의 의견임을 알립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