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평범하게 살고 싶은 월급쟁이 기술적인 토론 환영합니다.같이 이야기 하고 싶으시면 부담 말고 연락주세요:이메일-bwcho75골뱅이지메일 닷컴. 조대협


Archive»


 
 

블로그 600만 돌파

사는 이야기 | 2018. 12. 10. 17:03 | Posted by 조대협

2018년12월 10일 600만 돌파

2018년 5월 10일 500만 돌파

2017년 7월17일 405만 돌파

2016년10월20일300만 돌파

2015년12월16일200만 돌파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개발자 코딩 노트북 구입기 (DELL Inspiron 7580) 우분투  (8) 2019.03.10
블로그 600만 돌파  (1) 2018.12.10
블로그 500만 돌파  (0) 2018.05.10
지난 1년 회고  (0) 2017.09.20
블로그 400만 돌파  (2) 2017.07.17
2016년 업무 종료....  (3) 2016.12.29
본인은 구글 클라우드의 직원이며, 이 블로그에 있는 모든 글은 회사와 관계 없는 개인의 의견임을 알립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돌팽이. 2018.12.10 17: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합니다 ^_^

힘들더라도 블로그를 계속해야..

사는 이야기 | 2014. 5. 9. 00:22 | Posted by 조대협

오늘 세미나 발표 자료를 만드느냐고, 기존 블로그 글들을 쭈욱 찾아서 정리했는데...

몇 달 지났다고, 내용이 새롭고 기억이 안나는 부분들이 많았다.

그나마 블로그에 기록해놨으니 이정도이지..


요즘 일이 너무 바뻐서, 기술 공부는 거의 못하고 있다.

업무 자체도 관리 업무가 많아서.. 머리가 점점 나뻐지는 느낌이다. 교육도 못받고 있고.. 몬가 대책을 세우기는 해야 할텐데.

여하튼간에. 아무리 바쁘더라도 블로그에 정리하고, 테스트 코드는 github에 계속해서 저장해나가야 겠다.


오늘 또 한번 느끼네...


본인은 구글 클라우드의 직원이며, 이 블로그에 있는 모든 글은 회사와 관계 없는 개인의 의견임을 알립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상훈 2014.06.03 08: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글 자주 읽고 있습니다! 힘내세욥

블로그 40만 VIEW 돌파

카테고리 없음 | 2012. 8. 21. 15:55 | Posted by 조대협

이 Tistory로 이사온지 이제 약 5년 정도 되어가네요.

예전에 호스팅 형태로 몇년을 운영해왔는데.. 그글은 다 날라가서 아깝기는 합니다만...

5년 동안 약 650개의 글을 썼고, 오늘 40만 VIEW를 넘었네요.

이제 블로깅이 습관이 되서 기술이나 머릿속에 정리할 게 있으면 긁졌여 높니다.

상당 부분 메모는 소셜 북마크 서비스나 페이스북으로 넘어갔지만요...

앞으로 5년후에는 또 어떤 글이 쌓이게 될까요?


처음 블로깅할때는 글을 쉽게 썼던거 같은데.. 요즘은 가끔 논문을 쓰고 있지 않나 하는 생각도 듭니다. 독자위주가 아니라 필자위주의 글이라서요..


가끔 구글링을 하다보면, 제가 옛날에 써놓은 글이 블로그에서 검색될때도 있습니다. 까먹고 있었다는 거져.... 

그래도 블로깅을 하면서 여러 생각을 정리할 수 있어서 좋은 것 같습니다.

가끔 달리는 덧글들도 항상 소중하게 보고 있습니다.

자바스터디를 운영하다가 넘겨주고... 블로그에서 뒷방 노인네를 하고 있지만 블로그를 통해서 만난 인연들이 소중하고, 많은 토론을 할 수 있어서 감사합니다.


앞으로 몇년을 블로깅을 할 수 있을지 모르겠습니담,40만 VIEW 기념으로 몇자 긁적거려 봤습니다.


본인은 구글 클라우드의 직원이며, 이 블로그에 있는 모든 글은 회사와 관계 없는 개인의 의견임을 알립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티비랑 2012.08.21 16: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래되셨네요. 전 파란 폐쇄되서 이사서비스로 이사온지 한달되었습니다. 축하합니다.

  2. 주디아줌마 2012.08.22 08: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드려요.
    항상 좋은 자료 공유해주셔서 감사합니다.

  3. comproro 2012.08.28 10: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드립니다.. 근데 뭔가 아련하네요..
    앞으로도 좋은글 많이 부탁드립니다. ^^

요즘 제 블로그 들어오시는분들..

사는 이야기 | 2011. 3. 15. 23:26 | Posted by 조대협
대부분이
Remote Fx랑, Cassandra군요..
저건 그냥 취미삼아 한건데..
클라우드 보다.. RFX와 Cassandra가 더 인기 있다니 서글퍼서....
사실 ALM,SOA,JAVA&WAS,미들웨어 아키텍쳐,E2.0가 Cloud가 전문 분야거든요..
NoSQL이나 VDI는 걍 취미삼아.. 아니면 일때문에 하는 건데...
국순당 먹다가 한줄 올려봅니다.
주저리 주저리..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메니져의 역할과 필요성  (1) 2011.05.30
다시 돌아보는 MS  (2) 2011.04.14
요즘 제 블로그 들어오시는분들..  (1) 2011.03.15
포스팅해야 하는 자료들  (0) 2011.03.10
컨설팅 하나 또 끝마치고..  (1) 2010.12.03
우리 가족  (2) 2010.09.20
본인은 구글 클라우드의 직원이며, 이 블로그에 있는 모든 글은 회사와 관계 없는 개인의 의견임을 알립니다.
TAG 블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레블 2011.03.16 16: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클라우드 정보 얻으러 자주 옵니다. ^^
    좋은 정보 항상 잘 보고 있습니다.

포스팅해야 하는 자료들

사는 이야기 | 2011. 3. 10. 00:36 | Posted by 조대협

  • Remote Fx 설명 자료 및 테스트 데이타
  • Cloud 소프트웨어 아키텍쳐 디자인
  • Cloud Self Service Portal 문서 (이건 올리기만 하면 되고..)
  • Cloud Auto Scale out 아키텍쳐
  • TR12 방문기..
  • Cloud Design Principals 이건... 나중에 올리자..

Remote Fx는 이번 연재 끝나면 잡지사에 원고 줘야 쓰겄다...
금년에는 잡지에 꾸준히 나가네...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다시 돌아보는 MS  (2) 2011.04.14
요즘 제 블로그 들어오시는분들..  (1) 2011.03.15
포스팅해야 하는 자료들  (0) 2011.03.10
컨설팅 하나 또 끝마치고..  (1) 2010.12.03
우리 가족  (2) 2010.09.20
새노트북을 지급 받았습니다.  (3) 2010.07.01
본인은 구글 클라우드의 직원이며, 이 블로그에 있는 모든 글은 회사와 관계 없는 개인의 의견임을 알립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제 블로그 내용이 어렵답니다.

사는 이야기 | 2009. 6. 25. 10:53 | Posted by 조대협
어렴풋이 느끼고는 있었던 사실인데..
제 블로그 내용이 어렵다는 피드백을 받았습니다.

프로그래밍 팁이나 솔루션 설치 운영 방법 보다는 대부분 아키텍쳐에 대한 글이 요즘 주류를 이루기 때문에 다소 어려울 수 있겠다는 생각은 했습니다만, 요즘 블로그 방문자 수 가 떨어지는 것을 보면서 생각할만한 꺼리가 되었습니다.

예전의 JVM 튜닝이나, WAS 튜닝 같은 글 또는 테스트 자동화나 프로젝트 관리에 대한 글은 개발자의 레벨에 상관 없이 통상적으로 이해가 될 수 있는 내용이라서 많이 퍼졌던것 같은데, 특히 SOA나 아키텍쳐에 대한 내용은 소수분들을 제외하고는 그리 도움이 되지는 않는 것 같습니다.

블로그에 글을 올리는 이유중의 하나가, 이렇게 글을 올리면서 그간 정리하지 못했던 것을 스스로 정리하는 시간을 갖고자 하는 이유와, 포스팅에 대한 피드백을 통해서 제 생각을 보강하고자 하는 목적을 가지고 있습니다만..

점점 개인 노트가 되가는 느낌입니다. (개인 노트도 나쁘지는 않습니다만..)

여러분들도 제 블로그 내용이 어려우신가요?
10년전처럼 자바 프로그래밍 강좌나 JSP 강좌를 다시 올리면 대박날까요?

본인은 구글 클라우드의 직원이며, 이 블로그에 있는 모든 글은 회사와 관계 없는 개인의 의견임을 알립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semix2 2009.06.25 11: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로그라는 매체가 여러 사람에게 보여지게 하는 목적도 있지만, 가장 큰 목적은 글쓴이의 만족인 것 같습니다. 제 경우엔 이제 경어체도 안쓰게 되고 남들은 이해 못하는 상황에 대해서도 그냥 끄적이게 되더라구요. 대박을 노리기 보다는 스스로 만족하는 글을 쓰는게 더 좋지 않을까 주제넘게 생각합니다. ^^ 좋은 하루 되세요-

  2. 조정현 2009.06.30 17: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글입니다.

  3. mooni 2009.06.30 17: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려운 감은 좀 있는데... 그렇다고 자바 프로그래밍 같은 이야기를 듣기는 원하지 않습니다. 남의 말 듣고 자기가 하는 일을 바꾸면 이도저도 아니면서 블로그 접어버리는 경우가 대다수죠...

  4. 무혹 2009.06.30 18: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런 내용들은 많은 분들이 정리하고 올리고 있지 않나 싶습니다.
    여기는 여기만의 가치가 있고요...
    제 의견은 지금같은 방향으로 가시는것이 좋을것 같습니다.
    추가한다면 아키텍트가 되고자 하는 사람들에게 방향을 알려주는 내용들을
    가끔 쓰시면 더 좋겠네요..

    언제나 도움되는 내용 잘 보고 있습니다.

  5. 허니몬 2009.07.01 00: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ㅠㅅ-) 저때문인가요!?

    어렵기는 하지만!! 그래도 꼭 필요한 이야기라고 생각을 합니다. 지금까지 여기저기 돌아다니지만, 조대협님만큼의 깊이를 가지고 이야기를 하는 국내 블로그는 보질 못했습니다. 아직까지는 말이죠. ^^

    ㅡㅅ-)b 제가 이해할 수 있는 수준이 되도록 노력을 하겠습니다.
    무더운 날씨, 즐겁게!! 상쾌하게 보내세요!!

  6. 오스카 2009.07.01 01: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최근 REST 관련 글 재미있던데요~ ^^

  7. adaypuppy 2009.07.01 11: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려워하는 이야기를 하시는 블로거도 필요합니다.
    항상 감사드립니다. ^^

  8. sunkens 2009.07.01 13: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바 프로그래밍 강좌나 JSP 강좌는 어디서나 구할 수 있습니다.
    어디서나 볼수 있는 글이 아니기 때문에 더 가치가 있지 않은가 합니다.

엊그제 무슨일이 있었을까요?

사는 이야기 | 2009. 1. 23. 12:45 | Posted by 조대협
엊그제 도대체 무슨일이 있었는데, 블로그 방문자수가 600명을 넘었을까요?
블로그의 ADMIN 통계를 봐도 유입경로나 키워드에 변화는 없었는데. 왜 방문량이 폭주하였을까요?
원인을 아시는분 계세요?
아니면 혹시 웹로보트가 돌았을까요?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요즘 IT JOB 상황들...  (0) 2009.03.10
JCO 컨퍼런스 강의 프리뷰.  (2) 2009.02.27
엊그제 무슨일이 있었을까요?  (0) 2009.01.23
간만에 코딩..  (0) 2008.11.28
휴대용 유모차  (0) 2008.10.29
01  (0) 2008.10.23
본인은 구글 클라우드의 직원이며, 이 블로그에 있는 모든 글은 회사와 관계 없는 개인의 의견임을 알립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