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평범하게 살고 싶은 월급쟁이 기술적인 토론 환영합니다.같이 이야기 하고 싶으시면 부담 말고 연락주세요:이메일-bwcho75골뱅이지메일 닷컴. 조대협


Archive»


40대에 다시 도전을 시작합니다.

사는 이야기 | 2015.05.12 10:09 | Posted by 조대협

40대에 새로운 도전을 시작합니다.


1990년대의 벤처, 첫 외국 회사 BEA, NHN, 오라클, 마이크로소프트,사업, 중간 중간 프리렌서 까지,그리고 대기업까지. 40대에 올때까지 정말 파란만장한 시절은 보낸거 같습니다. 남들이 보면 화려하다고 할 수 있지만 와이프한테 월급도 제대로 못갔다 주고 힘들었던 시절도 많았습니다.


오랜 여행끝에 대기업에 안착을 했습니다. 2년 반이지만 정말 재미있었습니다. 이번에는 마지막이라고 안착하고 안정적인 삶을 살아 보려고 결정했습니다. M&A도 해보고, 박사님들 스카웃 할려고 미국 로드 투어도 해보고고, 글로벌 회사에서 치프 아키텍트라는 것도 해봤습니다. 짧은 시간 동안 설계한 서버 아키텍쳐만 수십개이고, 돌아가는 서버 인스턴스만 몇 백개 같습니다.

그런데 몬가 이상하더군요.. 세상은 정말 빠르게 변하고 있는데… 저는 계속 미생이 되가는 것 같았습니다. 물론 그 대기업도 많이 변하기 위해 노력 하고 있는데… (자율 출퇴근제도 있어요…!!) . 많이 허전하더라구요. 아직은 회사가 변화는 속도가 제가 변하고 싶은 속도를 못 따라 가는거 같더군요. 근데 그전 회사에서는 교육도 받고 트랜드도 배우고 발전했는데, 몬가?? 소모되는 느낌?? 채우고 발전 하는 것 보다 소모되는 느낌있었습니다.


교육은 환경 안전 교육만 기억납니다. 물론~~ 비지니스는 많이 배웠습니다. 그런데 정작 엔지니어링은 그다지 배우지 못한거 같습니다.


여기서 몇가지 이야기를 해보고 싶습니다. 한국의 대기업의 연봉 체계는 다릅니다. 사원급의 연봉이 보너스를 합치면 왠만한 중소기업 과장 부장급까지 되니까요. 그런데 대한민국에서 가장 똑똑한 사람들이 오는 회사가.. 기계적인 일만 시키다가 엔지니어가 됬다가.. 결국은 관리자가 됩니다. 근데 이 관리자는 관리를 배운 사람이 아니라서 관리를 제대로 못할뿐더러. 이 연봉을 다른데서는 받을 수 없으니까는 어떻게든 버틸라고 하니… 기술은 없고. 버티기는 해야겠고. 그래서 이런 조직에서 살아남을려면 어떻게 해야할까요?? 한국 사회는 고용 시장이 유연하지 않기 때문에 그 나이에 나가면 새로운 직업을 구하기 어렵습니다. 50대에 코딩하면서 그 월급 받기도 힘들구요. 결과는 정치 세력화 되는 것 밖에 방법이 없거나… 모르면서 쪼는 수 밖에 없겠지요.

모두가 그렇다는 것은 아닙니다. 그 간에도. 많이 바꿀라고 노력하시는 분들이 있기 때문에 바뀌고 있습니다.

(근데 웃기지 않나요? 그렇게 욕을 하면서도 그 회사 갈려고 그렇게 돈쓰고 노력하고 하는게??)

그런데, 저는 제 딸을 그런데 보내기는 아직은!! 싫습니다. 아마 제 딸이 취업을 할때는 바뀌어 있겠지요. 아니면 망하거나. 


많은 사람들이 저한테 어리석은 선택을 했다고 말합니다. 좋은 대기업에 좋은 포지션을 왜 포기하고 스타트업을 가느냐고… 기득권을 포기하는 건 어려운 일인건 사실입니다. 두달은 고민한거 같은데… 제 은사 분이 말씀 하시더군요. “해도 후회 할것이고. 안해도 후회할것이라고…” 나이 마흔을 넘어서 마지막으로 도전을 해볼까 합니다. 해보고 후회할라고요.


그래서 오늘 부터 옐로모바일의 피키캐스트에 CTO로 조인 합니다. 말도 많은 회사이지만 월 방문자 600만에, 하루 방문자가 150만명인 서비스 입니다. 급속하게 성장하고 있고 풀어야할 과제도 많지만 그만큼 할것도 많고 역량을 발휘할 수 있는 환경입니다.



 대기업과 다르게 스타트업은 빠르게 움직여야 생존하고 소유하고 있는 자원도 차이가 납니다. 말 그대로 정글인 환경인데, 기존 환경과는 다르게, 행동 하나하나가 비지니스에 바로 영향을 주기 때문에, 조금 더 기민하고 효율적으로 움직여야 합니다.


기존의 엔지니어, 아키텍트의 롤에서 임원으로 역할을 변경하면서, 생각해야하는 주제와 해야하는 일도 바뀌어 가는 것을 느낍니다. 40대의 늦은 도전이지만, 아직 젊다고 생각하고 모험을 시작합니다.


2015년 5월 12일

조대협

 


본인은 구글 클라우드의 직원이며, 이 블로그에 있는 모든 글은 회사와 관계 없는 개인의 의견임을 알립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멋져요. 2015.05.14 13: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응원드립니다!!

  3. 윤대리 2015.05.14 14: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응원합니다. 건승하세요^-^

  4. 팬심 2015.05.14 14: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응원합니다.

  5. 세상은 좁다 2015.05.14 16: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러 조작 정보들을 조합해보니 같은 회사에서 근무하셨던거 같네요.. ^^;
    여기 블로그를 북마크해놓고 자주 방문하고 있는데.. 세상은 참 좁습니다.
    어디서라도 건승하시고요.. 계속 좋은 정보들 부탁드립니다.

  6. 2015.05.14 18: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7. 진정한 용기 2015.05.14 23: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반드시 성공하리라고 감히 장담합니다. 승승장구 하십시오.

  8. jindog 2015.05.20 20: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같은 랩에 있었으면서 매번 블로그만 눈팅하던 1인입니다.
    더 멋진 일을 하러 나가신 줄도 몰랐네요 ㅎㅎ
    계속 블로그에 좋은 글 기대할게요! 건승하세요!

  9. 서동운 2015.06.14 14: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드립니다. 피키케스트 저도 주목하고 있었는데요, 저도 40대 이제 진입했습니다. 저도 모험을 하려구요. 전 이직은 아니고 창업이긴한데, 님의 글을 보니 진심 공감이 됩니다.

  10. 김석우 2015.06.15 10: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힘든 결정 내리셨네요.. 새로운 시작 앞에 좋은 원하시는 결실을 맺으시기를 바랍니다.. 늘 블로그에서 잘 읽고 있습니다..

  11. 베레카흐 2015.07.01 19: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응원합니다

  12. ㅇㅇ 2015.07.01 22: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최근 일하셨던 회사의 계열사에서 일하고 있는 개발자이기도하고 jco 컴퍼런스에서 강연하시는걸 듣기도 한 업계(?) 종사자로써 정말 대단해 보입니다.

    비슷한 느낌을 저도 요즘 느끼는 중이기도 하구요...

    피키라... 저도 자주 들어가는 편이긴 하지만 문제도 많은 회사에 정밀 용기있게 도전하셨네요. 10년후 제가 조대협님 나이가 됐을 때 어떤 모습일지 저는 상상이 안갈 뿐입니다.

  13. 올챙이개발자 2015.07.11 15: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IT 취준생 이긴 하지만... 요즘에 10년 후에 내가 어떠한 개발자가 되어 있을까? 라는 생각을 자주 하게 됩니다. 해도 후회, 안해도 후회 할 것에 대해서 앞으로의 진로를 곰곰히 생각해볼 수 있을 거 같습니다.
    피키 자주 애용 하고 있습니다!! 응원 합니다!! 화이탕

  14. 김수용 2015.07.16 22: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도전 응원합니다
    그리고 마지막이라고 말씀하지 말아주세여 ㅠㅠ

  15. 김기원 2015.07.24 00: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랑 비슷한 동년배이시네요. 40대의 도전도 나쁘진 않는것 같습니다. 저는 주로 중소기업만 전전 긍긍하다가 저를 필요로 하는곳에 스타트업에 있는데. 저도 뭔가 소모되어간다는 느낌이 계속 드네요. 다른걸 배워서 적용해볼려고 합니다. 힘내십시오...

  16. 2015.08.21 13: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7. 응원응원 2015.10.20 15: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응원합니디

  18. 신영재 2015.10.22 15: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응원하겠습니다.

  19. jkyang 2016.01.05 11: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응원합니다. 저도 40대이구요. 비슷한 도전을 생각하고 있습니다. 성공을 약속해달라고 하진 않을께요. 부끄럽지 않게만
    화이팅입니다. ^^ P.S 블로그 통해서 좋은글 많이 보고 있습니다.

  20. 2016.10.29 22: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1. qoentlr37@naver.com 2017.11.10 15: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깊은 공감을 느낍니다.

    같은 이유로 대기업에서 나와 스타트업에서 일하고 있습니다. 힘든 것들이 많지만 더 열심히 해보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