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평범하게 살고 싶은 월급쟁이 기술적인 토론 환영합니다.같이 이야기 하고 싶으시면 부담 말고 연락주세요:이메일-bwcho75골뱅이지메일 닷컴. 조대협


Archive»


 
 

Azure Devops


조대협 (http://bcho.tistory.com)


페이스북 타임라인을 보다가. “Azure Devop가 나왔는데. JIRA 따위는 꺼져버려.." 라는 말이 있어서 몬가 궁금해서 살펴봤는데 이거 정말 물건이다. MS가 요즘 많이 변하하고 있다고 들었는데, 정말 잘 만든 제품인듯 Devops라고 해서 Monitoring,Logging쪽 제품으로 생각했는데,


Task management, 부하 테스트, git repo & 빌드, 빌드 파이프라인, 웹테스트 툴 등이 들어있는데, 전반적으로 정말 좋은듯. 예전 IBM의 Jazz 플랫폼과 컨셉은 비슷한데, UI나 기능이나 반응 속도나 압권이고 거기다가 일부 플랜은 무료다!! 나 같은 개인 개발자(집에서는)에게는 딱이 아닐까 싶다.


대충 후욱 살펴봤는데,

Board

이건 JIRA대응의 Task management tool + agile board 정도로 보면되는데, JIRA가 충분히 위협 받을만 하겠다.


아래는 백로그를 등록하는 화면인데, 스크럼 스프린트 맞게 맵핑할 수 있도록 되어 있다. 사용자 스토리에 스토리 포인트 넣는 기능도 있고,  




아래는 스프린트 화면인데, 사용자 스토리 아래에 Sub task를 정의할 수 있도록 되어있고, Subtask 마다 진행 상황을 컨트롤할 수 있도록 되어 있다.


Task 트렌드를 추적할 수 있는 그래프도 제공하고


전체 상황을 볼 수 있는 대쉬 보드도 제공한다. 그리고 사용자 스토리 기반으로 스프린트 기반의 팀 속도를 나타낼 수 있는 기능도 제공한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사용자 스토리 마다, 소스코드 저장소에서 스토리마다 브렌치로 연결할 수 있는 기능이 있다.


한마디로 군더더기가 없고, 아쉬운 기능이 없다. (나중에 찾으면 있을지도 모르지만). 가격도 괜찮고, 정말 써볼만한듯. 그동안 JIRA가 무료 호스팅 버전의 경우에는 사용자 수나 기타 제약이 있었는데, 미니 프로젝트는 이걸로 써도 충분하겠다.


Test plans

테스트 플랜 도구는 테스트 관리 도구인데, 앞의 Board와 연동이 되서 사용자 스토리에 테스트 플랜을 연결해서 사용할 수 있다. 별거 아닌 기능처럼 보일 수 있는데, TestLink(오픈소스)등이 이런 기능을 제공하고, 탐색적 테스팅이나 메뉴얼 테스팅에는 절대적으로 유용한 도구이다.



Testing extension을 이용하면, 별도의 툴을 이용해서 웹 액티버티를 레코딩해서 웹 테스팅도 가능한걸로 보이는데, 모바일 앱쪽은 자료가 없어서 잘모르겠다. Testing extension은 다운받을려고 보니 30일 무료가 뜨는 걸로 봐서 패스.. (사실 우분투가 메인 OS라서 안도는건지도..)

그리고 부하 테스트 기능이 같이 있다.



Jmeter 테스트도 되고, URL 기반으로 간단한 부하테스트등 왠만큼 복잡하지 않은 마이크로벤치정도는 충분히 가능할것 같다.


Repo

다음툴은 Repos 서비스 인데 git 호환 리파지토리로 보이는데 상당히 깔금하다.

github에서 바로 import가 되길래, 바로 Import도 해봤는데, 여기서 연동해서 빌드도 바로 가능하더라.. Maven 등 빌드 타입만 정해주면 바로 빌드가 되니, 빌딩에 들어가는 시간도 절약할 수 있을듯하다.




아직 다 자세하게 보고 써보지 않아서 대형 프로젝트에는 잘 모르겠지만 일반적인 스타트업 수준이라면 이걸로 대부분의 개발은 크게 문제가 없지 않을까 싶다.

일단 강추하는걸로!!



본인은 구글 클라우드의 직원이며, 이 블로그에 있는 모든 글은 회사와 관계 없는 개인의 의견임을 알립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